AMY YOO   |   유채영

Title in MOI’M: EVENT PRODUCER
Industry: ACCOUNTING

MOTTO: Communicate with others open-mindedly.
모토: 오픈마인드로 사람들과 소통하라.

insta_button

Amy Yoo is currently enrolled at Baruch College as an Accounting student. She works at Citrin Cooperman, a public accounting firm, as a tax intern. She has a minor in Business Communication. Her goal is to become a professional accountant.

Amy Yoo는 버룩 대학에서 회계 전공과 비즈니스 커뮤니케이션을 부전공으로 공부하고 있는 대학생입니다. 그녀는 현재 Citrin Cooperman 공공 회계사에서 세금 인턴으로 일하고 있으며, 졸업 후 회계사로 일하는 것이 목표입니다.

Q: Biggest Challenge?
A: Waking up in the morning the first time my alarm clock rings.

Q: Dream Vacation?
A: I really want to go to Venice, Italy.

Q: App that you use the most (excluding Facebook and messaging apps)?
A: I use Snapchat a lot because I can interact with my friends through the app.

Q: Perfect Day?
A: A day when I don’t have to go to work and can just stay at home with a cup of coffee and relax on my bed watching Korean dramas and show programs all day.

Q: 나에게 가장 어려운 것?
A: 아침에 알람소리 한번에 일어나는것.

Q: 당신이 가고 싶은/가봤었던 최고의 휴양지는?
A: 이탈리아 베니스에 꼭 가고 싶어요.

Q: 페이스북과 메신저 앱을 제외한 앱중 가장 자주 사용하는 앱은? 이유는?
A: 스냅쳇을 자주 사용해요. 친구들과 소통하는 기분이 들어서.

Q: 최고의 하루?
A: 일 안하고 커피한잔의 여유를 가지며 침대에서 뒹굴거리면서 한국 드라마와 쇼프로 하루종일 보기.